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증권가속보

게시판버튼

게시글 제목

[아모레퍼시픽(090430)] 준비는 끝났다

작성자 정보

대감

게시글 정보

조회 88 2022/05/15 08:32

게시글 내용

실적 턴어라운드를 위한 사업구조 개선 완료


1분기 영업이익이 YoY 10% 감소하는 부진한 실적에도 평가하는 부분은 세가지다. 첫째, 채널/브랜드 믹스 구조 개선 효과가 가시화되고 있다. 국내 전통채널(방판/백화점/아리따움 등) 의 경우 지난 4분기 매출이 YoY 증가세로 전환하더니 이번에는 흑자전환했다. 방판은 카운셀러 수가 10% 줄었는데도 매출은 증가했고, 아리따움과 백화점도 점포당 매출이 증가했다. 중국 사업 역시 애초 예상보다 영업이익률이 5%p 높았다. 오프라인 점포 구조조정 효과다. 주력 브랜드 설화수 매출 비중은 40%를 넘었으며, 이니스프리는 15%로 크게 줄었다.


대 중국 설화수 브랜드력 입증, 미국 기대


둘째, 중국의 설화수 인지도 제고를 입증했다. 전체 매출은 YoY 8%로 시장 성장률보다 높았고, 온라인 채널은 YoY 50%나 성장했다. 경쟁사들 럭셔리 브랜드가 물류/통관 문제 등으로 매출이 감소했다는 점을 감안하면 더욱 돋보이는 실적이다. 셋째, 미국 법인의 호조다. 미국 등 선진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 제고는 신규 매출처뿐 아니라 중장기 지속 성장을 위한 필수 과제이다. 북미 매출이 YoY 63% 성장하면서 해외사업 기대감을 높였다.


목표주가 24만원, 투자의견 '매수' 유지


지난해 4분기 실적이 턴어라운드를 위한 사업구조 개선 '가능성'을 엿보였다면, 이번에는 사업구조 개선 '완료'를 입증했다고볼 수 있다. 사업구조 개선이란 i) 높은 브랜드력을 기반으로한 ii) 채널과 iii) 브랜드 믹스 구조가 좋아지는 것이다. 그동안 국내외 실적 부진의 주 요인으로 작용했던 오프라인/중저가 중심 사업구조가 온라인/럭셔리로 개편되었다. 자음생 세럼 신규 런칭 효과로 중국 설화수 매출에서 자음생 비중이 40%를 향해 가고 있다. 미국 세포라에는 라네즈 호조에 따라 이니스프리도 입점하고 있다. 이제 중국 매크로만 남았다. 중국 소비 불확실성 해소를 기다리며 조금씩 비중을 늘릴 때다.


하나 박종대

게시글 찬성/반대

  • 0추천
  • 0반대
내 아이디와 비밀번호가 유출되었다? 자세히보기 →

댓글목록

댓글 작성하기

댓글쓰기 0 / 1000

게시판버튼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