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증권가속보

게시판버튼

게시글 제목

[하나기술(299030)] 굵직한 2차전지 해외 수주 본격화, 폐배터리 장비까지 기술 선두

작성자 정보

대감

게시글 정보

조회 228 2022/09/21 07:11

게시글 내용

국내 유일 2차전지 全공정 Turn-Key 수주 가능 기업


유럽은 전기차 원가의 약 40% 이상을 차지하는 배터리 부문의 대외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자국 내 전기차 이차전지 생산 프로젝트가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Kotra에 따르면 유럽은 배터리 사업 주도권 확보를 위해 2030년까지 약 968GWh 규모의 배터리 셀 양산 능력을 창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렇듯 북미, 유럽 등 신규 셀메이커들의 시장 진입이 본격화 되면서 안정적인 배터리 생산 및 공정기술 확보, 생산 스케줄 및 비용 단축을 위해 One-stop Solution 제작이 가능한 기업이 유리한 상황이다. 2차전지 장비업체 중 全 공정 Turn-Key 수주가 가능한 하나기술이 수혜를 볼 수 밖에 없는 상황이라는 의미다.


굵직한 해외 수주 본격화로 성과를 증명하는 중


최근 하나기술은 노르웨이 배터리 업체 ‘프레이어’와 2025년까지 50GWh 규모의 반고체 배터리 생산설비 구축을 목표로 수주 금액 1.5조원 규모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작년말 세계 최초의 반고체 배터리 장비 Pilot라인 수주에 이어 긴밀한 파트너쉽을 통해 올해 양산라인 수주로 규모가 대폭 확대가 된 셈이다. 이번 업무협약 내용에는 2025년 이후 추가적인 수주 계약 연장에 대한 조건이 포함된 것으로 파악된다. 프레이어는 노르웨이, 핀란드, 북미 등에 반고체 배터리 생산설비를 구축할 예정이기 때문에 추가로 100GWh 규모의 생산 설비를 구축하고, 그 다음에는 200GWh를 추가할 계획이다. 즉, 2030년까지 총 350GWh가 될 예정이며, 이를 금액으로 환산하면 10조원에 달한다. 프레이어 외에도 ‘노스 볼트’, ‘브리티시 볼트’ 등 기존 고객사들의 추가 수주는 물론, 신규 고객사들까지 러브콜이 잇따르는 상황이다. 따라서 현재 총 생산 CAPA 7천억원은 빠르게 부족해 질 수 있기 때문에, 하나기술은 추가적인 기술력 확보 및 CAPA 증설을 위해 M&A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폐배터리 장비 납품 선두 플레이어, 프리미엄 부여 타당


하나기술은 2차전지 장비 외에도 폐배터리 검사 장비 선두 주자임을 주목해야한다. 폐배터리 성능을 검사해서 재사용및 재활용 여부를 구분하고, 남은 전류를 완전 방전시키는 검사 장비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1) 한국환경공단에서 관할 하는 폐배터리 거점수거센터에 장비 공급을 통해 프로세스와 기술을 표준화하고 있으며, 2) GS건설의 배터리 리사이클링 자회사 ‘에네르마’에 폐배터리 검사 장비를 공급 중이다.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기업들의 대부분은 전처리 공정에서 수작업 비중이 높기 때문에 노무비가 비용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며, 완전 방전되지 않은 배터리 분해로 화재 위험까지 높다. 따라서 비용 절감을 위해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기업들은 전처리 공정 자동화에 대한 니즈가 높을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시장을 선두하면서 레퍼런스를 확보하고 있는 하나 기술의 수혜가 예상되며, 시장 선점에 대한 프리미엄 부여는 타당하다고 판단한다.


하나증권 최재호

게시글 찬성/반대

  • 0추천
  • 0반대
내 아이디와 비밀번호가 유출되었다? 자세히보기 →

댓글목록

댓글 작성하기

댓글쓰기 0 / 1000

게시판버튼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