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보험사 3분기 누적 당기순익 7.6조…전년비 37% ↑
2021/11/25 12:00 뉴스핌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국내 보험사들의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조731억원(37.3%) 늘어난 7조6305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업비 감소, 손해율 개선 등 일시적인 요인으로 인해 당기순익이 개선됐지만 향후 거리두기 완화, 금리·주가 변동에 따라 변동성이 확대될 수 있다는 분석이다.

25일 금융감독원은 '2021년 3분기 보험회사 경영실적(잠정)'을 공시하고 이같이 밝혔다.

2021년 9월 보험사 주요 손익현황[자료=금융감독원] 2021.11.25 204mkh@newspim.com

업권별로 살펴보면 생명보험사의 당기순이익은 3조691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73억원(17.8%) 증가했다.

주가·금리 상승 등으로 변액보험 등의 보증준비금전입액이 감소하고 사업비가 줄어 보험영업이익이 개선됐다. 반면 지난해 저금리 상황에서 고금리채권으로 차익실현한 기저효과로 투자영업이익은 악화됐다.

손해보험사의 당기순이익은 3조939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조5158억원(62.6%) 증가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자동차보험·장기보험 손해율이 하락했고 고액사고 감소로 일반보험 손해율도 하락해 보험영업손익이 개선됐다.

매출에 해당하는 수입보험료는 155조6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조2000억원(2.1%) 증가했다.

생보사는 82조241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015억원(0.9%) 늘었다. 변액보험(9.6%), 보장성보험(2.4%) 판매가 증가했으나 퇴직연금(-5.4%), 저축성보험(-3.2%)은 감소했다.

같은 기간 손보사는 73조3878억원으로 2조4994억원(3.5%) 늘었다. 장기보험(5.3%), 일반보험(8.9%), 자동차보험(3.8%)은 판매가 증가했으나 퇴직연금(-15.2%)은 크게 감소했다.

올해 9월까지 보험회사 총자산이익률(ROA)과 자기자본이익률(ROE)은 0.77%와 7.33%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0.18%p, 1.88%p 상승했다.

같은기간 보험회사 총 자산은 1338조3000억원으로 지난해 12월말 대비 16조9000억원(1.3%) 증가했다. 보험료 수입에 따른 운용 자산이 증가한 영향으로 분석됐다.

금감원 관계자는 "보험회사의 당기순익 개선은 생보사의 보험영업 증가세 둔화, 손보사의 손해율 개선 등 일시적 요인에 의한 것"이라며 "금리변동에 따른 자산가격 하락 리스크에 대한 상시감시를 강화하고 선제적인 자본충실화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4mkh@newspim.com

수입차 사고 두렵다면 車보험 대물 한도 5억 이상 가입이 유리
동양생명, (무)수호천사 상상플러스종신보험 출시
롯데손해보험, 질병 인수심사 자동화…'디지털 전환' 강화
DB손해보험, '컴플라이언스 경영시스템' 인증 획득
카카오페이, 이달 디지털보험사 본인가 신청 예정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