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SK네트웍스, 최신원 장남 최성환 사내이사 선임
2022/03/11 09:03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SK네트웍스(001740)가 최신원 전 회장의 장남 최성환 사업총괄을 사내이사로 선임한다.

11일 SK네트웍스에 따르면 오는 29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최 사업총괄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상정한다.

SK네트웍스 이사회는 지난해 10월 최 전 회장이 모든 직책에서 물러나면서 현재 사내이사 한 자리가 공석인 상태다.

최성환 SK네트웍스 사업총괄 [사진=SK네트웍스]

최 사업총괄은 1981년생으로 최신원 전 회장의 장남이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조카다. SK(주)에서 다양한 글로벌 투자 경험과 역량을 쌓았으며 2019년 SK네트웍스에 부임해 기획실장을 거쳐 사업총괄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전략적 인사이트와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미래 유망 영역에 대한 10여 건의 초기 투자를 이끌어 왔으며 블록체인 사업을 회사의 새로운 성장엔진으로 키워가고 있다.

SK네트웍스 이사회는 '사업형 투자회사'로 전환을 본격화하는 올해, 최 사업총괄을 사내이사로 선임해 기업가치 제고 및 지속 성장을 위한 실행력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SK네트웍스는 또한 이호정 신성장추진본부장을 SK렌터카의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했다. 이 본부장은 ESG 및 기술 중심 성장 방향을 구체화 하는 등 전략적 의사 결정에 참여할 계이다.

yunyun@newspim.com

SK네트웍스, 지난해 영업익 1219억원...전년비 1.7%↓
SK네트웍스, 전기차 충전기업 '에버온'에 100억 투자
SK네트웍스, 美 친환경 가죽 기업 2000만 달러 투자
빨라지는 SK네트웍스 '블록체인' 시계…최성환, 역할 커진다
'2200억대 횡령·배임' 최신원 전 SK네트웍스 회장 오늘 선고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