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정용진의 꿈 "청라 돔구장", 연내 가시화될 듯
2022/06/24 16:12 뉴스핌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야구판을 접수한 정용진 신세계(004170)그룹 부회장의 꿈인 '돔구장' 건설이 구체화되고 있다. '민간기업이 야구장을 소유할 수 있느냐'는 법령 해석을 두고 '가능하다'는 주무부처의 답변을 받으며 속도를 내고 있다.

신세계그룹은 연내 돔구장이 들어설 '스타필드 청라'의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변경 계획안을 신청할 계획이다.

2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청라 돔구장은 신세계그룹의 5개년 계획의 주요 사업 중 하나다. 신세계그룹이 지난달 발표한 향후 5개년 투자 계획에 따르면 신세계그룹은 오프라인 사업에 모두 11조원을 투자한다. 돔구장과 연계해 개발을 추진 중인 '스타필드 청라'는 신세계의 주요 신규 출점 매장으로 거론됐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지난해 10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의 홈구장, 글로브라이프필드를 방문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청라 돔구장은 신세계가 야구단을 인수한 직 후 정용진 부회장이 지난해 3월 인스타그램에 "(청라 돔구장 건설에 관해) 현재 법령을 검토 중"이라고 밝히며 구체화됐다. 신세계 프라퍼티가 짓고 있는 스타필드 청라에 돔구장을 연계해 짓는 방식이다. 정 부회장은 지난해 10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최신식 개폐형 돔구장인 텍사스 레인저스의 홈구장 '글로브라이프 필드'를 찾아 현장을 둘러보며 돔구장 건설을 위한 청사진을 그렸다.

현재 신세계 프라퍼티에 따르면 현재 변경된 설계안을 수립하는 과정으로, 연내 건축 변경 인허가를 해당 관청에서 접수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변경 계획안에는 돔구장 뿐만 아니라 호텔과 수영장을 추가로 들여놓는 방안을 계획하고 있다. 호텔 객실과 수영장 안에서 야구 관람이 가능토록 설계를 짜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 2020년 7월 공식 착공한 스타필드 청라는 '스타필드 하남'을 넘어설 2세대 스타필드를 목표로 한다. 당초 오는 2024년 준공 예정이었으나 돔구장 건설을 위한 설계 변경이 불가피해지면서 준공 시점은 빨라야 2025년 이후에나 가능할 것으로 점쳐진다.

돔구장 건설을 위해 우선 해소해야 할 규제 문턱도 일단 넘어선 상태다. 우리나라는 야구장을 비롯한 체육시설을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짓거나 소유하도록 하고 있다. '도시·군계획시설의 결정·구조 및 설치기준에 관한 규칙'에 따르면 체육시설 설치 주체를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로 명시하고 있다. 대부분 프로야구단과 축구단이 지자체에게 경기장을 빌려 쓰고 있다는 점을 생각하면 이해가 쉽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SSG 랜더스 구단주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30일 오후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신세계그룹 프로야구단 'SSG 랜더스' 창단식에서 창단 포부 발표를 하고 있다. 2021.03.30 mironj19@newspim.com

다만 해당 법령이 아예 민간기업은 경기장을 짓거나 소유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지는 않다는 점이 모호했다. 신세계 측은 관련 부처에 야구장을 각종 공연까지 열 수 있는 관람시설로 신청할 경우 허가가 가능한지를 부처에 문의를 했고, 유치가 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았다. 신세계그룹이 야구장을 소유하게 되면 국내 프로야구 역사상 민간 소유 첫 야구장이 된다.

박남춘 인천시장과 지난 지방선거에서 새 시장으로 당선된 유정복 당선인 모두 돔구장 적극 추진에는 이견이 없다는 점에서도 힘을 받고 있다. 유정복 당선인은 지방선거 전 한 유튜브에 출연해 "정용진 부회장과 돔구장 하기로 했다"며 의지를 내비치기도 했다.

남은 변수는 돔구장 건설 후 남겨지게 될 문학구장의 활용방안이다. 향후 문학구장에서 프로야구 경기가 열리지 않을 경우 공동화 현상을 우려한 경기장 주변 일부 주민들은 청라 돔구장 건설을 반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문학구장의 향후 활용방안을 검토 중이다.

신세계 프라퍼티 관계자는 "현재 돔구장을 연계한 스타필드 청라의 마스터플랜을 수립하는 중"이라며 "연내 인허가 신청을 목표로, 마스터플랜 수립을 완료하면 지역주민과의 상생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syu@newspim.com

신세계인터, 메타콩즈와 합작...맨온더분 신상 자켓 NFT로
광주 신세계백화점서 '곡성군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개최
신세계백화점, 녹색매장 최다 인증...ESG경영 '속도'
신세계 "미술품 경매업체 '서울옥션' 인수 검토"
외식물가 부담에 '간편식' 인기…신세계푸드 판매량↑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