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롯데, 중소기업 중남미 진출 돕는다
2024/06/13 09:49 뉴스핌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롯데는 오는 16일까지 멕시코시티에서 '2024 롯데-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엑스포는 롯데,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으로, 수출 상담회와 상품 전시회를 지원한다.

지난 해 9월 자카르타에서 진행한 B2B 수출상담회 [사진=롯데]

'롯데-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는 2018년 태국에서 처음 개최된 이후 12회를 거쳐 중소기업들의 해외 판로 개척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1300여 개 기업이 참여해 9000건의 수출 상담을 진행했으며, 누적 상담 실적은 약 7억 달러(약 9600억원)에 달한다.

이번 엑스포는 처음으로 중남미 국가인 멕시코에서 열린다. 멕시코는 중남미에서 한국과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맺은 첫 국가로, K-브랜드 인기가 높다.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멕시코 내 한류 동호회 회원 수는 2700만명을 넘어 세계 2위이며, 전체 인구는 약 1억2000만명으로 세계 10위이다.

이번 엑스포에는 뷰티, 패션, 식품, 생활용품 분야의 중소기업 100개사가 참가한다. 이 중 47개사는 현지 유통업체들과 1대 1 수출 상담회를 진행한다. 멕시코 최대 온라인 유통망인 '메르카도 리브레(Mercado libre)'도 참여해 K-브랜드의 멕시코 수출을 논의할 예정이다.

15일과 16일에는 일반 고객도 참여할 수 있는 상품 판촉전이 열릴 예정이며, 컬쳐쇼, 쿠킹클래스, 뷰티 컨설팅, 한식 체험존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도 제공된다.

롯데 관계자는 "롯데 계열사들이 힘을 합쳐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을 돕고자 이 엑스포를 개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중소기업 상품들이 해외 시장의 문을 두드릴 수 있도록 상생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syu@newspim.com

롯데 재계 6위 유지...'노스페이스'도 이제 대기업
롯데화학군, '석화산업 상생협력 문화 확산' 협약식 개최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 일대기 뮤지컬로…뉴스핌TV '스팟Live' 하이라이트 공개
신동빈 회장은 왜 부친 일생 담은 첫 뮤지컬에 가지 않았나
롯데홈쇼핑 멤버십 개편…업계 최초 헬스케어 서비스 도입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