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신동빈 롯데 회장, 우즈벡 총리 만나 협력 방안 논의
2024/06/14 14:30 뉴스핌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3국 순방에 동행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우즈베키스탄의 압둘라 아리포프 총리를 만나 경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14일 롯데그룹과 우즈베키스탄 정부에 따르면 전날 압둘라 아리포프 총리는 샤브카트 미르지예프 대통령의 지시로 신동빈 회장이 이끄는 한국 대표단을 만났다. 이번 회담에서는 양국 관계와 경제 협력 방안이 주요 의제로 논의됐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과 우즈베키스탄 총리 압둘라 아리포프 총리가 면담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지주(004990)]

경제 협력 분야에서 롯데그룹의 우즈베키스탄 최초 대규모 해외 투자 사업인 우스튜르트 가스화학 단지 건설을 중심으로 에너지, 화학, 관광, 식품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롯데그룹은 또 롯데호텔이 수도 타슈켄트에서 롯데시티호텔 타슈켄트팰리스를 위탁 운영하고 있다. 윤 대통령이 우즈베키스탄에 앞서 방문한 카자흐스탄에서도 현지 제과업체 라하트를 인수해 제과 사업을 하고 있다.

 

syu@newspim.com

신동빈 회장 장남 신유열 전무, 롯데지주 주식 첫 매입
베트남 롯데몰, 지난해 최대 성과...'롯데어워즈' 대상
바이오·화학·콘텐츠…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사업 육성' 드라이브
롯데, '2024 롯데 올 패밀리 데이' 개최
신동빈 회장은 왜 부친 일생 담은 첫 뮤지컬에 가지 않았나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