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제이브이엠, 1분기 영업이익 전년比 173% 증가
2022/04/28 15:58 한국경제
한미사이언스의 계열사 제이브이엠은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올 1분기에 매출 315억원, 영업이익 44억원, 순이익 37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전년 동 기 대비 각각 32.1% 172.7% 97.5% 증가했다. 국내는 제품가격 인상 및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소모품 수요 증가로 매 출이 늘었다는 설명이다. 수출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비대면 의약품 처방조제 수요가 증가하고, 파우치 복용 및 의약품 조제 자동화 시스템에 대한 글로벌 수요가 늘어나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했다. 1분기 매출의 국내 비중은 53.7%며, 나머지 46.3%는 유럽과 북미 등에서 발생했다. 북미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87% 늘었다. 세계적 약국 근무인력 부족 현상에 따 라 의약품 자동조제 장비 도입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했다. 또 만성 질환자들에 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파우치 복용 시스템에 관심이 커지며 전자동 정제 분류 및 포장시스템(ATDPS) 구매자가 늘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제이브이엠 유럽 법인(JVM EU)은 전년 동기 대비 16% 성장한 6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유럽에서 신규 고객이 증가했고, 작년 신규 계약들의 납품이 진행되 면서 매출 성장으로 이어졌다고 했다. 제이브이엠의 해외 사업을 전담하고 있는 한미약품은 JVM EU와 함께 현지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해 칠레와 덴마크, 루마니아 등에 새로 진출 하는 등 현재까지 33개 협력사와 59개국에 진출했다. 회사 관계자는 "탄탄한 제품군을 기반으로 성장에 가속도를 붙여 주주들께 높은 가치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