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홈쇼핑업계 "화색"…해외여행 상품 "완판" 행진
2022/04/30 07:51 뉴스핌

[서울=뉴스핌] 신수용 기자 = 해외여행 상품이 '완판(완전판매)' 행진을 이어가면서 TV홈쇼핑 업계에 화색이 돌고있다. 

정부의 해외 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 완하와 특별여행주의보 해제로 해외여행 수요가 폭등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이커머스 시장은 확대됐지만 송출 수수료 인상과 판촉비 증가 등으로 TV홈쇼핑의 실적은 침체 상태다.

3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해외여행 상품 매출은 호조를 보이며 홈쇼핑 업체들 실적을 견인할 것이라는 기대가 크다. 통상 홈쇼핑에서 여행 등 무형 상품은 판매액에 관계없이 정해진 금액만 받는 정액수수료를 받는다. 정률수수료를 받는 다른 상품보다 마진율은 낮지만 여행은 판매 단가가 높아 각 업체의 경쟁력을 평가하는 잣대인 취급고(거래액)를 높이는 데 유리하다. 여기에 해외 여행상품은 프리미엄 시간대에 편성돼 수수료도 높은데 편성 비율도 높아지고 있다.

[영종도=뉴스핌] 정일구 기자 =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해외 입국자 대상 자가격리 면제가 시행된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이 해외 여행을 떠나려는 여행객들로 붐비고 있다. 2022.04.01 mironj19@newspim.com

◆ 해외여행 상품 방송 주문 실적 '껑충'...방송 7회만에 1000억대 매출 달성

소위 '보복여행' 수요가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 해제 등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과 맞물리며 홈쇼핑 업계가 수혜를 받고 있다. 정부가 지난달 21일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 조치를 면제하고 14일 전국가와 지역을 대상으로 발령한 '특별여행주의보'도 해제하면서다.

실제로 CJ온스타일의 유럽 여행 상품은 7회의 방송 후 1100억원에 달하는 주문액을 기록했다. 롯데홈쇼핑도 비슷한 여행 상품으로 한 시간 동안 주문 건수 2500건을 기록하는 등 코로나19 이전 유럽 여행 상품과 비교해 주문량이 2배 증가했다. GS샵은 최근 태국 골프여행과 유럽 패키지 여행 상품 등 4종류에 총 주문금액이 400억원을 돌파하는 등 해외 여행 상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여행 관련 상품도 인기다. CJ온스타일에 따르면 지난 15일 약 2년만에 여행용 캐리어 판매를 진행했다. 이 캐리어는 한 시간 만에 주문금액 7억원을 기록하며 3200여 개에 달하는 물량이 완판됐다.

이에 롯데홈쇼핑·CJ온스타일·GS샵 등은 여행 상품과 관련된 편성을 늘리고 있다. NS홈쇼핑도 황금 시간대인 주말에 해외 여행 상품을 집중 편성했다. 업계 관계자는 "해외여행 상품은 전통적인 효자 상품으로 일상 회복에 대한 기대로 고객에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날씨가 좋아지면서 외부 활동 빈도가 높아지는 봄과 가을은 홈쇼핑 입장에선 비수기 시즌으로 해외여행과 아웃도어 제품 등 관련 상품을 집중 편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제선 노선도 늘어나고 있는 만큼 해외여행 상품 판매가 꾸준히 증가해 실적 개선을 이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핌] 신수용 기자 = 2022.04.28 aaa22@newspim.com

◆ 송출 수수료로 매출 절반 이상 지불..."라방과 같은 제2의 플랫폼 발굴 나설 것"

다만 업계는 이 같은 해외여행 패키지 완판 행진이 매출과 취급고 개선이라는 단기적 측면에선 도움이 되지만, 실적 반전에는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고 있다.

홈쇼핑 업계 관계자는 "해외상품 판매가 실적에 도움이 되지만 장기적으론 홈쇼핑 판 자체의 변화가 필요하다"면서 "홈쇼핑이 소상공인의 진출을 돕는 순기능도 있는데, 이대로라면 매출이 높은 상품 위주로 방송을 편성하는 비율이 높아질수 밖에 없게 되면서 중소 산업 생태계 전반이 혼란에 빠질 것"이라고 지적했다.

TV홈쇼핑은 코로나19 첫 해인 2020년에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식품과 건강기능식품 매출이 늘면서 호실적을 기록했다. 하지만 지난해에는 거리두기 완화에 따른 역기저효과로 영업이익이 크게 줄었다. GS샵·CJ온스타일·롯데홈쇼핑·현대홈쇼핑(057050) 4개사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4920억원으로 전년 대비 20% 이상 떨어졌다. 지난해 TV홈쇼핑 취급고 신장률도 1.2%로 성장세가 크게 둔화했다.

업계는 송출 수수료 문제를 실적 부진의 주된 이유로 꼽았다. 방송통신위원회에 '2020년도 방송사업자 재산상황 공표집'에 따르면 홈쇼핑 7개사와 T커머스 5개사의 매출의 53.1%가 송출 수수료로 지급된 것으로 나타났다. 오는 6월 중순 송출수수료 재 인상을 앞두고 있다.

홈쇼핑 업계 관계자는 "송출 수수료 부담으로 대부분의 홈쇼핑 업계에선 라방(라이브방송)과 유튜브 등 다른 플랫폼을 개발하는 등 대안을 모색 중"이라고 말했다.

aaa22@newspim.com

"'필환경' 트렌드 선도한다"...롯데홈쇼핑, ESG 경영 강화 나서
유튜브에서 홈쇼핑 본다…NS홈쇼핑, 스트리밍 서비스 시작
"터키·그리스 일주를 129만원에"...NS홈쇼핑, 주말 해외여행 상품 선봬
무안군 2박3일 봄 여행상품 GS홈쇼핑서 판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