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삼성·LG전자, "2022 에너지스타상"서 나란히 최우수상
2022/05/06 13:12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지민 기자 = 삼성전자(005930)와 LG전자(066570)가 에너지 저감 활동으로 미국 환경청과 에너지부가 주관하는 '2022 에너지스타상'에서 나란히 최고상인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에너지스타상은 미국 정부가 2만여개 기업과 단체를 대상으로 에너지 저감, 에너지스타 인증 활용 활동을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2022 에너지스타상 최우수상 상패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6일 삼성전자는 2022 에너지스타상에서 정기 어워드 최고 등급인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제품과 사업장의 에너지효율 제고 성과를 인정받아 제조사 부문에서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9회째 수상했고 에너지 관리 부문 본상인 '올해의 파트너상'을 수상했다.

앞서 삼성전자는 2021년 미국에서 381개 에너지 고효율 제품에 대해 에너지스타 인증을 취득한 바 있다. 그중 50개 제품은 에너지 저감효과가 가장 뛰어난 제품에 부여되는 에너지스타 '최고효율' 등급을 받았다.

김형남 삼성전자 글로벌 CS센터장(부사장)은 "제품과 사업장의 에너지효율은 삼성전자가 환경을 위해 노력하는 중요한 분야"라며 "소비자들의 친환경 일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LG전자도 이날 2022 에너지스타상에서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LG전자가 2021년 한 해 동안 북미에서 판매한 에너지스타 인증 제품은 자동차 7만7681대가 1년간 배출하는 분량의 이산화탄소를 감소시키는 효과를 낸 것으로 분석됐다. 또 지난해 판매된 LG전자의 에너지스타 인증 세탁기와 식기세척기는 제품 수명 기간 약 1400억리터의 물을 절약할 수 있다. 이는 올림픽 규격 수영장 5만7000개가량을 채울 수 있는 양이다.

LG전자는 지속가능 최우수상 외에도 혁신적인 에너지 절감기술이 적용된 제품에 수여하는 첨단기술상을 받았다. 첨단기술상을 받은 43개 냉장고 모델은 LG 프리미엄 냉장고의 핵심부품인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압축기)를 탑재했다.

윤태봉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부사장)은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환경을 생각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는 데 그치지 않고 제품의 개발부터 폐기까지 제품생애주기 전반에 걸쳐 기업이 환경에 기여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catchmin@newspim.com

삼성전자, 국내 최대 용량 25㎏ '비스포크 그랑데 세탁기' 출시
삼성전자, 성능·내구성 강화한 메모리카드 '프로 인듀어런스' 출시
삼성전자 노조, 고용노동부에 사측 고발..."노사협의회 임금 협상은 불법"
LG전자, 한화호텔·리조트에 '클로이 로봇' 공급 협약 체결
LG전자 "전장사업, 올해 손익 개선 예상...구체적 시점 언급은 어려워"
"TV·가전, 프리미엄 전략 통했다"...LG전자, 1분기 매출 21조 달성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