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메타케어, "리팅랩스" 130억 지분투자…"메디컬 뷰티 구독플랫폼 진출"
2021/11/26 10:06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메타케어는 메디컬테크기업 리팅랩스의 지분을 인수한다고 26일 밝혔다.

메타랩스(090370)가 자회사 메타케어를 통해 리팅랩스에 신주 및 구주, 전환사채 인수 방식으로 130억 원을 투자하며, 상호 시너지를 위해 리팅랩스는 메타랩스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한다.

메타케어 관계자는 "이번 투자는 탈모, 리프팅 등 뷰티미용성형 분야에서 선두에 자리 잡은 두 회사의 연구개발 및 마케팅 시너지를 통해 동반성장을 모색하는 한편, 메타랩스의 신성장동력을 확보하는 차원에서 진행된 것"이라고 전했다.

[로고=메타케어]

2019년 11월 설립된 리팅랩스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딥러닝 등 최신 IT 기술을 의료분야와 융합한 다양한 비즈니스를 펼치는 메디컬테크 기업이다. 리프팅 전문 병원 리팅성형외과와의 경영 파트너십을 통해 병원의 월 매출을 1700% 이상 성장시키며 2년 만에 국내 최대 규모의 리프팅 전문 병원으로 탈바꿈시켰다.

또한, 회사는 지난 7월 125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를 시작으로 이번 메타케어의 투자를 포함 올해 총 총 255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이는 국내 비상장 메디컬테크 기업 중 가장 큰 액수다.

업계 관계자는 "리팅랩스는 대기업, 외국계기업은 물론 전문직, 외국 석박사급 연구원 출신들을 영입하며 메디컬테크 비즈니스를 본격화하고 있다"면서 "이번 투자를 통해 회사가 추진 중인 뷰티메디컬 플랫폼 사업에 큰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했다.

한편, 리팅성형외과는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리프팅 전문 병원으로 리팅랩스와의 파트너십 이후 국내 모든 성형외과 중 단일병원 기준으로 최고 매출을 기록하는 등 큰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병원은 늘어나는 환자 수요에 대응하고 더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금보다 2배 이상 큰 규모의 신사동 랜드마크 K타워로 오는 29일 확장 이전한다.

유지헌 메타케어 대표는 "고객 진단부터 시·수술, 데이터 분석, 개인별 맞춤형 코스메슈티컬, 홈케어 기기 추천, 사후관리를 위한 시·수술 등 모든 과정을 아우르는 구독 플랫폼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hoa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