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씨젠, 3Q 매출 전년대비 17%↑..."비코로나 제품 매출 증가"
2022/11/13 09:52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096530)은 올해 3분기 누적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4% 감소한 7307억원을 기록했다고 지난 11일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61% 감소한 1804억원이다.

이에 대해 씨젠은 "세계 각국의 코로나19 방역 정책 완화에 따라 검사가 줄어 진단시약에 대한 수요도 감소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비코로나(Non-Covid) 제품 매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점은 긍정적 요인으로 평가받고 있다. 실제로 올해 3사분기까지 소화기감염증(GI), 인유두종바이러스(HPV), 성매개감염증(STI) 등 비코로나 진단시약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7% 증가한 1120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3분기 매출은 1508억원으로 2사분기 대비 17% 증가했다. 여름철 일시적인 코로나19의 재확산과 함께, 비코로나 제품의 매출 증가가 영향을 미쳤다. 3분기 영업이익은 322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코로나19 검사 감소로 활용도가 낮아진 미사용 재고에 대해 681억원의 충당금을 설정함으로써 팬데믹 기간 동안 누적된 재고 리스크 해소에 나섰기 때문이다. 재고 이슈는 2020년 코로나19 확산 이후 씨젠이 누적매출 3조원을 달성하는 과정에서 세계적인 공급망 이슈, 올 초 오미크론 변이로 인한 수요 급증 등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원재료를 확보하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이러한 '일회성 비용'을 제외하면 3분기 영업이익은 359억원으로, 2분기 130억원 대비 크게 증가했다고 씨젠은 설명했다.

씨젠 글로벌마케팅센터 김성열 전무는 "올 겨울은 코로나19와 독감 등이 동시 유행할 가능성이 많아 호흡기 신드로믹 제품에 대한 수요 증가가 예상된다"면서 "제품, 마케팅 등 회사 역량을 집중해 양호한 매출 흐름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씨젠의 진단시약을 모두 적용할 수 있는 완전자동화 검사시스템 'AIOS'를 전세계에 설치하고, 'PCR 생활검사' 캠페인을 확대해 PCR에 대한 수요 기반을 넓혀 나갈 계획이다. 새로운 법인장 등 리더십을 갖춘 미국 법인이 생산기반 구축, 인허가 등 사업역량을 확보하고, M&A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거둬 새로운 성장 동력도 갖춰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로고=씨젠]

ssup825@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