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네이버·카카오 동반 추락…52주 최저가 경신
2022/05/19 15:41 한국경제
네이버와 카카오의 주가가 19일 급락하며 나란히 신저가를 갈아치웠다. 미국 긴 축 가속화와 경기 둔화 우려가 겹치면서 직격탄을 맞았다는 분석이다. 네이버는 이날 1.81% 하락한 27만1500원에, 카카오는 2.66% 내린 8만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두 ...
기사바로가기
"하반기 삼천피도 노릴만"…실적株·인플레방어株 담아라
2022/05/17 14:23 한국경제
올 초 3000선에서 출발한 코스피지수는 최근 2600선을 맴도는 상태다.우크라이나 사태와 인플레이션 압박,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 등 대내외 악재가 겹치면서다. 다만 하반기 증시에 대해선 '삼천피(코스피 3000)'를 다시 노릴 수 있다는 낙관적...
기사바로가기
"공급망 차질 최악 지난다"…숨통 트인 대형 수출주 기회?
2022/05/16 16:11 한국경제
국내 수출기업들로 구성된 코스피 대형주지수는 지난해 1월부터 내리막길을 걷 고 있다. 지난 12일 2494.62로 연중 최저점을 기록했다. 글로벌 인플레이션, 우 크라이나 전쟁, 중국 봉쇄에 따른 공급망 차질 장기화에 대한 우려로 신흥국 증 시에 대한 매력도가 떨어졌기...
기사바로가기
[실적속보]레이, 올해 1Q 매출액 176억(+18%) 영업이익 -9.3억(적자전환) (연결)
2022/05/13 16:39 라씨로
%) 영업이익 -9.3억(적자전환)레이(228670)는 13일 올해 1분기 영업실적을 공시했다. 이에 따르면 매출액은 17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8% 증가했고,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9.3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표]레이 분기 실적구 분22. 03전분기대비전년동기...
기사바로가기
코스피 1% 넘게 상승…시총 상위주 강세
2022/05/13 09:14 한국경제
코스피지수가 13일 장 초반 1% 넘게 상승하고 있다. 장중 2600선을 회복할지 주 목된다. 이날 오전 9시10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6.55포인트(1.04%) 오른 2576.63에 거래 중이다. 개인과 기관이 각각 113억원, 277억원 순매수...
기사바로가기
파월의 '위로같지 않은 위로'에...아시아 증시 동반 하락
2022/05/06 15:56 한국경제
대부분 국내외 증시 전문가들은 대부분 5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이후 국내 증시가 ‘안도 랠리’를 펼칠 것으로 전망해왔다. 긴축 경로에 대한 불확실성이 사라지면서 증시가 반등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하지만 예상은 비켜갔다. 코스피와 코스닥 ...
기사바로가기
'부모개미'보다 '소년개미'가 낫네…작년 이후 플러스 수익률
2022/05/04 15:43 한국경제
미성년자의 투자성과가 부모세대의 투자성과보다 더 나은 것으로 나타났다. 투 자한 종목은 비슷한데 매매빈도가 잦지 않았던 덕에 수익률을 지켜낼 수 있었단 평가다. 4일 한국투자증권이 자사 만 18세 이하 미성년고객 16만2987명의 투자성과를 조 사한 결과, 지난해 ...
기사바로가기
짙어지는 스태그플레이션 우려…코스피 2630선으로 후퇴
2022/04/27 16:25 한국경제
스태그플레이션(경기침체 속 물가상승) 우려가 커지면서 국내 주식시장이 주저 앉았다. 중국 베이징 봉쇄 우려,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 정책, 길어지는 러 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 등 악재가 겹친 가운데 미 주요 기업의 실적도 기대 치에 미치지 못한 탓이다. ...
기사바로가기
짙어지는 스태그플레이션 우려…코스피 2630선으로 후퇴
2022/04/27 16:25 한국경제
스태그플레이션(경기침체 속 물가상승) 우려가 커지면서 국내 주식시장이 주저 앉았다. 중국 베이징 봉쇄 우려,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 정책, 길어지는 러 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 등 악재가 겹친 가운데 미 주요 기업의 실적도 기대 치에 미치지 못한 탓이다. ...
기사바로가기
짙어지는 스태그플레이션 우려...코스피 2630선으로 후퇴
2022/04/27 16:16 한국경제
스태그플레이션(경기침체 속 물가상승) 우려가 커지면서 국내 주식시장이 주저 앉았다. 중국 베이징 봉쇄 우려,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 정책, 길어지는 러 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 등 악재가 겹친 가운데 미 주요 기업의 실적도 기대 치에 미치지 못한 탓이다. ...
기사바로가기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