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라면과 찰떡궁합' 이 조합 뭐지?…2초에 한 개씩 팔린 제품
2021/11/17 00:01 한국경제
편의점을 중심으로 콜라보(협업) 수제맥주 유행이 확산하면서 소비자들이 ' ;맞춤 맥주'를 즐기는 재미에 빠졌다. 콜라보 맥주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일 부 수제맥주들은 음식과의 '페어링(pairing·궁합)'을 내세워 소 비자들 입맛 잡기에 나섰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수제맥주 기업들은 콜라보 대상 브랜드 음식과의  9;궁합'을 내세우고 있다. 라면, 치킨 등 브랜드와 손잡은 맥주를 내놓으면 서 '전용 맥주' 이미지를 강조하면서다. 라면의 경우 글로벌 누적 판매량이 30억개를 돌파한 삼양식품 '불닭볶음면 '에 맞춰 수제맥주기업 더쎄를라잇브루잉이 선보인 '불닭망고에일' ;이 있다. 더쎄를라잇브루잉은 "불닭시리즈 제품과 잘 어울리도록 개발한 제품으로 망고 원액을 첨가해 달달한 향이 특징"이라며 " 맥주의 쓴맛 정도를 나타내는 IBU가 25로, 일반적인 에일 맥주(IBU 30~50)보다 낮아 매운 음식과 최상의 페어링"이라고 말했다. 수제맥주 스타트업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어메이징)은 오뚜기 '진라면' ;과 협업한 '진라거'를 출시해 초반 흥행에 성공했다. 진라거는 인공 감미료와 착향료를 사용하지 않은 스페셜 몰트 라거로 초도 물량 70만캔이 출시 2주 만에 완판됐다. 2초당 한 캔꼴로 판매된 셈으로, 진한 국물 라면에 맥주의 페어링이 잘 맞는다는 점을 내세운 진한 맛의 한국형 라거라고 어메이징은 소개했다. 어메이징은 자체 수제맥주 전문점에서 '진에일' ;을 시범 운영하며 콜라보 에일 맥주 제품 출시도 검토하고 있다. 맥주와 궁합이 좋은 대표 음식인 치킨 역시 수제맥주 기업이 눈독을 들였다. 치 킨 프랜차이즈 역시 추가 성장 여력이 있다고 보고 콜라보에 적극 나선 모양새 다. 제주맥주는 치킨 프랜차이즈 기업 제너시스BBQ(이하 BBQ)와 함께 지난 9월 치킨 페어링 맥주 '치얼스'를 선보였다. BBQ는 "라거 중심의 치맥(치킨+맥주) 시장을 에일 맥주로 재편하고 치킨과 잘 어울리는 페어링 맥주를 통해 치맥 미식문화의 새로운 지평을 열겠다" ;고 했다. BBQ는 앞서 지난해 7월 마이크로브루어리코리아와 손잡고 치킨 프랜 차이즈업계 최초로 자체 수제맥주 브랜드 'BBQ비어' 6종을 출시하며 치 맥 시장 공략에 힘쏟고 있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F&B도 지난달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수제맥 주 '교촌치맥'을 내놨다. 보리맥아와 밀맥아로 만든 정통 위트에일 맥 주로 "치맥하기 좋은 수제맥주"를 콘셉트로 만든 제품이다. 이를 위 해 교촌F&B는 올해 5월 수제 맥주 브랜드 '문베어브루잉'을 인수했다. 치킨이 주력인 외식 브랜드 KFC도 올해 수제맥주 업체 카브루와 협업해 전용 에 일맥주를 선보일 예정이다. 더쎄를라잇브루잉 관계자는 "수제맥주 열풍에 맛과 재미를 더한 푸드 페어 링 트렌드가 가세하면서 전용 제품이 지속적으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