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네오펙트, ‘스마트 페그보드’ 재활훈련 효과 국제학술지 발표
2022/04/05 11:11 한국경제
네오펙트는 회사의 상지(어깨와 손목 사이의 부분) 재활 훈련기기인 ‘스 마트 페그보드’의 팔 기능 향상 효과를 입증한 논문이 국제학술지 &lsqu o;테일러앤프랜시스(Taylor & Francis)’에 게재됐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신준호 국립재활원 재활의학과 박사팀이 진행했다.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페그보드의 효능을 연구했다. 스마트 페그보드는 손과 팔의 기 능이 저하된 신경계 및 근골격계 환자, 뇌졸중, 치매 환자를 위해 개발된 재활 훈련 도구다. 네오펙트에 따르면 스마트 페그보드는 나무나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기존 페그 보드를 디지털화해 환자와 치료사의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시각 및 청각적 반 응(피드백)을 통해 훈련을 체계적으로 지도하고, 24가지의 디지털 재활훈련법을 제공한다. 기존 페그보드를 사용하는 치료사들은 환자의 훈련 결과를 수동으로 측정하지만, 스마트 페그보드는 훈련 시간과 결과를 내장된 화면에 바로 보여 준다. 임상은 뇌졸중으로 인한 편마비 증상이 있는 19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4주간 매 일 30분씩 20회의 재활훈련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결과 측정에는 &ls quo;푸글 마이어(Fugl Meye)’와 ‘박스 앤 블록 테스트(Box and Bl ock Test)’, ‘잽슨 테일러 손 기능 평가(Jebsen-Taylor Hand Func tion Test)’ 등이 사용됐다. 푸글 마이어는 뇌졸중 이후 상지 운동 기능 및 균형, 감각과 관절 기능의 일부를 측정하는 방법이다. 박스 앤 박스 블록 테스트와 잽슨 테일러 손 기능 평가를 통해선 상지 지구력과 손 기민성을 평가 했다. 그 결과 팔 기능이 개선됐고 특히 푸글 마이어 상지(FMA-UE) 점수가 크게 향상 됐다는 설명이다. 사용성 검사는 5점 만점에 4.9점이었다. 반호영 네오펙트 대표는 “매년 세계에서 1200만명의 뇌졸중 환자가 발생 하고 이들은 편마비로 인해 몸의 움직임 저하, 언어장애 등의 후유증을 겪는다 ”며 “환자들이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치료 지속률을 높이고, 환 자와 치료사가 모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효과적인 재활훈련법을 개발하겠 다”고 말했다. 이도희 기자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