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현대엔지니어링-HDC현산, 용두 1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
2022/08/29 09:58 한국경제
현대엔지니어링-HDC현대산업개발 컨소시엄이 '용두 1구역(6지구) 공공재개 발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최종 선정되며 6614억원 규모 도시정비 사업을 수주했다고 29일 밝혔다. 용두 1구역(6지구) 공공재개발사업은 서울시 동대문구 용두동 23-1 일대 청량리역 2만780㎡ 역세권 부지에 공공재개발을 통 해 지하 8층~지상 최고 61층 규모의 공동주택 999가구와 오피스텔 85실, 상가 등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공공재개발사업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서울주택도시공사(SH) 등 공공 기관이 재개발사업에 참여해 사업 속도를 높여 주택 공급을 촉진하는 사업 방식 이다. 이 지역은 지난해 1월,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참여하는 공공재개발 후 보지로 선정되면서 첫 번째로 시공사를 선정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초고층 대안 설계 및 외관 특화 등 우수한 사업 조건 제안이 수주 성공으로 이어졌다"며 "당사의 사업경험과 뛰어난 시공능력을 발휘해 청량리재정비촉진지구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로 조성하 겠다"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