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아이트로닉스, 통합형 V2X 단말기 특허 출원
2022/09/01 15:53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아이엘사이언스(307180) 자회사인 '모빌리티 혁신 선도기업' 아이트로닉스(대표 지정석)가 '통합형 V2X 단말기' 특허를 출원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자동차의 안전성과 이동성, 그리고 운전자 편의성을 제공하는 V2X(차량사물통신) 시스템 구축에 관한 기술이다. V2X는 자동차 주행 중 운전자에게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위험 상황을 인지해 제어하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과 차량 자율주행의 핵심인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의 기반이 되는 시스템이다.

특허 기술은 V2X 시스템을 구축하는 통신 모듈, GPS 및 ADAS 모듈 등을 하나로 통합해 개별 단말기 사용 시 대비 구매 비용을 절감한다. 뿐만 아니라 차량 내 기기 설치를 줄여 운전자의 시야 방해를 최소화하는 등 편의성과 안전성도 높여준다.

아이트로닉스 관계자는 "신규 특허는 자율주행의 핵심 기술인 V2X 시스템의 경제성과 안정성을 강화한다는 점에 큰 의의가 있다"며, "당사의 혁신 기술력으로 완전 자율주행 시대를 앞당기는데 주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트로닉스는 자율주행 분야의 C-ITS와 관련한 국내 하이패스 차로 제어 시스템에서 원천기술을 보유했으며, 5G 기반 C-V2X 통신과 융합한 하이패스 단말기를 비롯해 ITS 응용 시스템 설비, 차량용 주행 영상기록 장치 등을 개발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한국도로공사의 'C-ITS 통신 기술 실증시험 환경구축 사업'을 수주함에 따라 C-ITS의 양대 통신 기술 방식인 WAVE와 LTE-V2X의 성능을 확인하는 제반 시스템과 설치 환경을 구축하는 프로젝트도 진행 중이다. 

ssup825@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