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종목토론카테고리

게시판버튼

게시글 제목

주 52시간 근무제 적용에 늘어날 인건비 보니…

작성자 정보

상인

게시글 정보

조회 1,006 2019/12/12 11:26

게시글 내용

http://www.pharm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9613  


 300인 미만 제약사 70여곳 당장 내년부터 제도권 영향
신규 고용 따른 인건비, 기업당 연 1억6500백만원 수준
금전적 피해는 크지 않을 듯…문제는 타임라인 ‘딜레이’


반면 신규 고용에 따른 인건비는 총 278억원(평균 3억8,100만원)이 늘어나 결과적으로 제약사들이 부담할 총 비용은 약 120여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추산됐다. 이에 따라 기업 당 추가적으로 부담 할 연평균 인건비는 약 1억 6,500백만원 수준이었다. 인건비로 늘어날 금전적인 피해가 당초 우려보다는 크지 않을 것으로 추정된 것.

제약사별로 보면, 조아제약, 비씨월드제약, 콜마비앤에이치, JW신약, 동구바이오제약 등 300명에 가까운 직원수를 보유한 곳은 신규 채용에 따라 약 3억원 내외의 인건비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100인 미만의 퓨쳐캠, 프로스테믹스, 피씨엘, KPX생명과학, 지노믹트리, 옵티팜 등은 1억원 내외의 추가 비용이 발생할 것으로 관측된다

게시글 찬성/반대

  • 0추천
  • 0반대
내 아이디와 비밀번호가 유출되었다? 자세히보기 →

운영배심원의견

운영배심원 의견?
운영배심원의견이란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댓글목록

댓글 작성하기

댓글쓰기 0 / 1000

게시판버튼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