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삼성화재, 가정 종합보험 "슬기로운 가정생활" 출시
2021/12/01 08:47 뉴스핌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삼성화재(000810)는 가정종합보험 신상품 '슬기로운 가정생활'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슬기로운 가정생활은 가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손해를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구체적으로 ▲화재보장 ▲풍수해 보장 ▲가전제품 고장수리비...
기사바로가기
삼성화재 공식 블로그 "프로포즈", 인터넷 소통 대상 수상
2021/11/26 14:35 뉴스핌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삼성화재(000810)는 자사 공식 블로그 '프로포즈'가 대한민국 인터넷 소통 대상에서 손해보험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대한민국 인터넷 소통 대상은 기업과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고객평가·운영성 평가·전문가 검증 등을 ...
기사바로가기
보험사 3분기 누적 당기순익 7.6조…전년비 37% ↑
2021/11/25 12:00 뉴스핌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국내 보험사들의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조731억원(37.3%) 늘어난 7조6305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사업비 감소, 손해율 개선 등 일시적인 요인으로 인해 당기순익이 개선됐지만 향후 거리두기 ...
기사바로가기
[기준금리 1% 시대] 보험사 투자 수익 증가·보험료 인하 기대
2021/11/25 11:01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이 보험업계나 소비자들에 미칠 영향에도 관심이 모아진다. 보험사들은 소비자들에게 받은 보험료를 안전성이 높은 장기채권에 투자하는데, 금리가 오르면 보험사들의 장기채권 이자수익이 늘어나 자산운용수익률과 투자...
기사바로가기
수입차 사고 두렵다면 車보험 대물 한도 5억 이상 가입이 유리
2021/11/24 14:56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지난 8월 천안의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 화재 사고를 계기로 자동차보험 가입시 대물 배상한도를 여유있게 가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실제 수 년전부터 국내에 고가의 수입차가 빠르게 늘면서 대물 배상한도를 늘리는 비중도...
기사바로가기
美국채금리 급등에…'금리 상승 수혜' 은행·보험株 동반강세
2021/11/24 09:38 한국경제
한국의 기준금리 인상이 확실시되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를 하루 앞둔 가운 데, 간밤 미국의 국채금리까지 급등하자 금리 상승 수혜주로 꼽히는 은행, 금융 지주, 보험사의 주가가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24일 오전 9시28분 현재 KB금융은 전일 대비 800원(1....
기사바로가기
美국채금리 급등에…'금리 상승 수혜' 은행·보험株 동반강세
2021/11/24 09:38 한국경제
한국의 기준금리 인상이 확실시되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를 하루 앞둔 가운 데, 간밤 미국의 국채금리까지 급등하자 금리 상승 수혜주로 꼽히는 은행, 금융 지주, 보험사의 주가가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24일 오전 9시28분 현재 KB금융은 전일 대비 800원(1....
기사바로가기
실손보험 청구 간소화법 연내 처리 사실상 "무산"
2021/11/22 11:13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종이서류 제출 등 소비자 불편을 야기하는 실손보험 청구 간소화법안의 연내 국회 처리가 사실상 또 무산될 전망이다. 의료계의 반대로 국회 정무위 차원의 논의가 진전을 보이지 않고 있어서다. 이에 따라 병원 진료후 영수증 등 관련 ...
기사바로가기
삼성화재,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 통해 "혁신 올림피아드 2021" 개최
2021/11/19 14:55 뉴스핌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삼성화재(000810)는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해 '혁신 올림피아드 2021'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올해로 21주년을 맞이한 혁신 올림피아드는 사내 혁신 문화를 조성하고 인재를 발굴하는 삼성화재 고유의 행사다. 올해 행...
기사바로가기
올해 3조 적자…내년 실손보험료 10% 이상 또 오를 듯
2021/11/18 14:06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3900만명 정도가 가입해 '제 2의 건강보험'으로 불리는 실손 의료보험 보험료가 내년 10% 이상 또 오를 전망이다.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정책인 '문재인 케어'가 시행됐음에도, 실손보험 반사이익 효과가 미미해 보험사들의 실손보험 적자가...
기사바로가기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