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실적속보]스킨앤스킨, 올해 3Q 영업이익 급증 6.4억원... 전년동기比 207%↑ (연결)
2021/11/15 20:02 라씨로
원... 전년동기比 207%↑스킨앤스킨(159910)은 15일 올해 3분기 영업실적을 공시했다. 매출액은 11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6.4억원으로 207% 늘어났다.이에 따라 영업이익률도 전년 동기 대비 3.2%p 개선됐다.[표]스킨앤스...
기사바로가기
[실적속보]스킨앤스킨, 올해 1Q 매출액 48.9억(-25%) 영업이익 -13.8억(적자전환) (연결)
2021/05/17 16:52 라씨로
5%) 영업이익 -13.8억(적자전환)스킨앤스킨(159910)은 17일 올해 1분기 영업실적을 공시했다. 이에 따르면 매출액은 48.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 감소했고,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3.8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표]스킨앤스킨 분기 실적구 분21. ...
기사바로가기
"거래정지 회사 살래요"…스킨앤스킨 인수전 흥행 이유는
2021/01/15 02:36 한국경제
[ 김리안/이상은 기자 ] 지난해 옵티머스 사태에 연루돼 코스닥시장에서 거래 가 정지된 화장품회사 스킨앤스킨의 매각 작업이 활기를 띠고 있다. 재무구조가 안정적이고 사업도 흑자를 내고 있어 기업과 사모펀드(PEF) 등의 문의가 잇따 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
기사바로가기
"옵티머스 사기 연루" 스킨앤스킨 전 대표 구속기소...150억원대 횡령 혐의
2020/11/05 11:30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보람 기자 = 대규모 환매 중단 사태가 벌어진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의 펀드 사기에 가담했다는 의혹을 받는 화장품 제조업체 스킨앤스킨(159910) 이모(51) 이사(전 대표)가 구속 상태에서 재판에 넘겨졌다.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주...
기사바로가기
"옵티머스 펀드 사기 연루" 스킨앤스킨 회장 구속영장 발부…법원 "피의자 도주"
2020/10/23 15:22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보람 기자 = 옵티머스자산운용 펀드 사기 사건에 연루된 의혹을 받는 화장품 업체 회장의 구속영장이 발부됐다.[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옵티머스자산운용 펀드 사기에 가담한 혐의를 받는 화장품업체 스킨앤스킨(159910) 이모 회장의 동생이자 같은 ...
기사바로가기
[속보] '옵티머스 사기' 연루 의혹 유모씨 구속영장 발부
2020/07/22 22:59 한국경제
옵티머스자산운용의 펀드환매 중단 사태와 관련해 코스닥 화장품 제조· 판매업체 스킨앤스킨 고문 유모씨(39)가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최창훈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22일 오전 10시30분부터 낮 12시30분 까지 유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
기사바로가기
“주식초보가 6000만원 수익 낸 놀라운 사연”
2020/07/14 12:05 한국경제
“주식초보가 6000만원 수익 낸 놀라운 사연” 주식초보가 수익을 내는 최고의 방법! 무료주식카톡방 -> (입장하기) 주식투자를 하면서 흔히 생각하는 것이 “경력이 많을수록 수익을 낼 수 있을 것” 이라는 생각이다...
기사바로가기
상한가 종목 무료추천, ‘평생무료 주식카톡방’에서 확인.
2020/07/14 10:05 한국경제
상한가 종목 무료추천, ‘평생무료 주식카톡방’에서 확인. 내일 상한가 예상종목! 무료카톡방에서 확인하기 -> (클릭) 다음날 상한가 예상종목을 카톡방에서 무료로 공개한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앞서 연이은 상한가종목...
기사바로가기
“상한가가 또 터졌다.”
2020/07/09 18:20 한국경제
“상한가가 또 터졌다.” “이렇게 추천주가 상한가가 나오는 걸 보면 상한가 공장이라고 해도 믿겠 어요” -wr*** 님 카카오톡으로 매일 실시간 추천주를 제공하고 시황 및 종목리딩을 하고 있는 카 톡방의 한 회원이 한...
기사바로가기
[한경 오전 로보뉴스] 온라인은 대세! 오늘의 리포트 종목 주목하라! Click!
2020/07/09 11:00 한국경제
스킨앤스킨 엑세스바이오 시노펙스 에이치엘비 지어소프트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바로가기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