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특징주, 인바이오-농업 테마 상승세에 5.01% ↑
2021/11/04 09:54 라씨로
04일 농업 테마가 전일 대비 4.53% 상승하면서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관련주로 주목받고 있는 인바이오(352940)가 전일 대비 5.01% 상승하며 급등하고 있다. ◆농업 테마 기대감 상승 +4.53% 최근 5일 외국인/기관 순매도최근에 단기 조정 후 반등을 시도하...
기사바로가기
잠잠했던 미세먼지 다시 올 듯? 관련주에서 단기 아이디어 얻었다면
2021/11/03 10:25 한국경제
최근 전략난으로 중국의 공장 가동률이 떨어져 맑은 하늘이 지속되었다. 그러나 다가올 겨울 한파와 중국의 경기 부양책으로 석탄 수요가 늘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며 한동안 잠잠했던 미세먼지 관련주들이 들썩댈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 따라서 공기청정기 제조업체 등 관련...
기사바로가기
[리포트 브리핑]인바이오, "내년을 준비하는 인바이오" Not Rated - 한국투자증권
2021/10/29 09:05 뉴스핌
[서울=뉴스핌] 로보뉴스 = 한국투자증권에서 29일 인바이오(352940)에 대해 '내년을 준비하는 인바이오'라며 신규 리포트를 발행하였고, 투자의견을 'Not Rated'로 제시하였다.◆ 인바이오 리포트 주요내용한국투자증권에서 인바이오(352940)에 대해 '제네릭 ...
기사바로가기
[리포트 브리핑]인바이오, '내년을 준비하는 인바이오' Not Rated - 한국투자증권
2021/10/29 09:05 라씨로
한국투자증권에서 29일 인바이오(352940)에 대해 '내년을 준비하는 인바이오'라며 신규 리포트를 발행하였고, 투자의견을 'Not Rated'로 제시하였다.◆ 인바이오 리포트 주요내용한국투자증권에서 인바이오(352940)에 대해 '제네릭 작물보호제 국내 선도 기업. ...
기사바로가기
하락장에서도 탄탄한 흐름? 엔터株에 관심 높여갈 때
2021/10/06 12:30 한국경제
엔터테인먼트 업종이 부진한 증시 흐름 속에서 상대적으로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위드 코로나 정책 전환을 앞두고 오프라인 콘서트 개최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북미 지역 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글로벌 오프라인 콘서트 재개가 현실화된다면 높은 수...
기사바로가기
인바이오, 신규 살균제 물질특허 출원...화학연구원과 공동연구
2021/09/17 08:59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친환경 작물보호제 개발제조 전문기업 인바이오(352940)가 한국화학연구원(이일영 박사 연구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신규 살균제 물질특허를 출원했다고 17일 밝혔다.인바이오와 한국화학연구원이 이번에 개발한 신규 살균제 물질은 '살균제로서의...
기사바로가기
[한경_데이터] 8/17 코스피시장 상승률 상위 10개 종목
2021/08/17 15:57 한국경제
SK바이오사이언스 이연제약 사조대림 인바이오젠 한올바이오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한국경제신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바로가기
[하이스탁론] 월 0.2%대 금리로 투자금을 4배까지?
2021/08/17 14:25 한국경제
모처럼 투자 타이밍을 포착했는데 주식자금이 부족하거나 증권사 신용융자 이용 중 주가하락으로 반대매매 위기를 맞이해 난처했던 경험이 한 번쯤은 있었을 것이다. 그러나 선취수수료 없이 월 0.2%대라는 부담 없는 금리로 이용할 수 있 는 ‘스탁론’...
기사바로가기
[실적속보]인바이오, 올해 2Q 매출액 82.2억, 영업이익 -2.9억 (개별)
2021/08/13 13:08 라씨로
업이익 -2.9억2020년 12월에 신규 상장한 인바이오(352940)는 13일 공시를 통해 올해 2분기 매출액이 82.2억원, 영업이익이 -2.9억원이라고 밝혔다.[표]인바이오 분기 실적구 분21. 06전분기대비전년동기대비시장전망치대비매출82.2억▼46%(신규상장)-...
기사바로가기
5일저축은행 적금 이자율 Best 10
2021/08/05 12:30 한국경제
인바이오젠 삼성바이오 이화산업 범양건영 사조산업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한국경제신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경제 & hankyung. 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바로가기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