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블랙먼데이" 쇼크…코스피 3%·코스닥 5% 급락
2022/09/26 16:34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코스피 지수가 3%대 급락하며 주요 아시아증시 가운데 최대 낙폭을 기록했다. 코스닥 지수는 5%대 하락세를 보이며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이후 2년여 만에 '사이드카' 발동 직전까지 내려앉았다.

2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69.06포인트(3.02%) 빠진 2220.94포인트에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장 초반부터 기존 연저점(2276.63포인트)을 갈아치우고 장중 2215.36포인트까지 밀려났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26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2290.00)보다 69.06포인트(3.02%) 내린 2220.94에 장을 닫았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729.36)보다 36.99포인트(5.07%) 하락한 692.37에 거래를 마쳤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409.3원)보다 22.0원 오른 1431.3원에 마감했다.이날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2022.09.26 pangbin@newspim.com

그동안 매수로 일관하던 개인투자자들이 매도 주체로 나섰다. 이날 개인투자자들은 코스피 종목을 2449억원 규모로 팔아치웠다. 외국인도 59억원 규모로 순매도했다. 기관투자자만이 2793억원 규모로 매수하며 코스피를 지지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6.99포인트(5.07%) 빠진 692.37포인트에 장을 마쳤다. 지난 2020년 6월 5일(693.15포인트) 이후 2년 3개월 만의 700선 붕괴다. 또 코스닥 지수가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시장에서는 사이드카 발동 우려까지 나왔다.

사이드카는 코스닥 선물가격이 전일 종가 대비 6% 이상 급등락하며 1분 이상 지속될 때 발동된다. 코스피의 경우 5%가 기준이다. 사이드카가 발동되면 주식시장 프로그램 매매호가의 효력이 5분간 정지된다. 국내증시에서 마지막 사이드카가 발동했던 시기는 지난 2020년 6월이었다.

이날 국내 증시의 약세는 지난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여진으로 풀이된다. 미국 연방준비제도는 현지시간으로 지난 21일 FOMC 직후 3개월 연속 기준금리를 0.75%포인트 인상했다. 인플레이션 완화 속도가 더딘데다 글로벌 경기 불안이 가세하며 원달러 환율은 1430원을 넘어섰다.

한지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인플레이션 피크아웃 유력에도 연준의 고강도 정책은 피크아웃하려면 멀었다는 불안감이 있는데다 연준만큼 빠른 속도로 금리를 올리지 못하는 여타 중앙은행의 금리 인상 속도 미스매치(내외금리차) 우려 등이 하락 이유로 작동한 것 같다"고 진단했다.

여기에 영국 정부의 감세 정책으로 인한 영국중앙은행(BOE)과의 엇박자, 이탈리아 파시즘 정부 탄생에 따른 유럽 내 정치적 불확실성 확대 등 악재가 겹쳤다. 국내 증시를 둘러싼 글로벌 환경만 둘러봐도 악재만 산적한 셈이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영국의 대규모 감세정책 발표에 파운드화가 급락했다"며 "이에 따라 안전자산인 달러 선호현상이 심화되며 달러/원 환율은 1430원을 돌파했다"고 분석했다.

이날 코스피에서는 891개 종목이 하락했고, 상승종목은 단 36개 종목에 불과했다. 코스닥에서도 1434개 종목이 하락, 66개 종목만이 상승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권에 속하는 국민주도 큰 폭으로 하락 마감했다. 삼성전자(005930)는 전 거래일 대비 1.10% 빠진 5만3900원에 마감하며 52주 신저가를 기록했다. SK하이닉스와 NAVER, 카카오 등도 전날에 이어 연저점을 경신했다. LG에너지솔루션(-3.04%)과 LG화학(-5.46%), 현대차(-4.20%), 기아(-3.61%) 등도 주가 반납폭이 컸다.

코스닥에서는 그동안 주가 방어력이 컸던 2차전지 관련주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 에코프로비엠(247540)은 전 거래일 대비 8.70% 빠진 9만2300원에 거래를 마쳤고, 엘앤에프(066970)(-8.15%)와 에코프로(-5.83%), 천보(278280)(-6.09%), 성일하이텍(-9.81%) 등도 급락했다.

zunii@newspim.com

코스피, 또다시 '연저점' 붕괴 2240선...코스닥, 2.46%↓
[긴급진단] ③"코스피 최악에 2050까지 추락"···내년에 바닥 통과
'검은 금요일'...코스피 2300, 코스닥 730 붕괴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