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가 도착했습니다.

→쪽지함 이동 ×
Skip to main content

본문내용

종목정보

뉴스·공시

신세계 2Q "신기록"...백화점·온라인 "쌍끌이" 효과
2022/08/10 15:25 뉴스핌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신세계(004170)가 백화점 호황에 힘입어 2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리오프닝에 따른 온·오프라인의 고른 성장과 NFT와 앱 컨텐츠를 강화하는 등 디지털 전환 효과가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신세계가 10일 공시한 연결재무제표 기준 잠정 영업 실적에 따르면 2분기 영업이익은 1874억원으로 전년 동기(962억원) 대비 94.7% 늘었다.

2분기 매출액은 1조8771억원으로 전년 동기(1조3953억원) 대비 34.5%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823억원으로 전년 동기(167억원) 대비 394.1% 늘었다.

상반기 누적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3조6436억원, 351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4.2%, 59.7% 늘었다.

누적 당기순이익은 233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0.3% 증가했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전경 [사진=신세계]

사업부문별로 보면 백화점 사업은 매출액 623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5% 늘었다. 영업이익은 1211억원으로 80.6% 신장하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좋은 실적을 기록했다.

리오프닝을 대비한 경기점 패션 장르(여성·영패션) 리뉴얼과 신규점(대전신세계)의 빠른 안착으로 여성패션(34.2%), 남성패션(34.7%), 아웃도어(43.6%) 등 대중 장르 중심의 오프라인 매출 성장이 주효했다.

신세계의 디지털 전환 전략 성과도 주목할 만하다. 2분기 신세계백화점의 온라인 매출액은 전년보다 12.2% 성장했다.

업계 최초 자체 캐릭터를 활용한 NFT, 여행·자기계발 등 모바일 앱 콘텐츠 강화가 성공 요인으로 꼽혔다.

2분기 기준 신세계백화점의 모바일 앱 이용 고객은 전년보다 137.0% 늘어난 620만명을 돌파하는 등 신규 고객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오프라인의 경우 2030 고객의 매출은 전년보다 38.0% 성장했으며 시코르닷컴도 67.6%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신세계는 올 하반기 강남점 영패션 전문관 리뉴얼 오픈과 함께 SSG닷컴 내 럭셔리 콘텐츠 강화 등 온·오프라인에 걸친 신규 콘텐츠를 바탕으로 실적 호조세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연결 자회사들의 실적도 눈에 띈다.

신세계인터내셔날(031430)은 2분기 매출액 3839억원, 영업이익 387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2.7%, 46.0% 증가했다. 지난해 1분기부터 6분기 연속 성장세다.

리오프닝에 따른 패션 장르의 높은 수요로 스튜디오 톰보이, 보브 등 자체 여성복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2.0% 신장했다. 럭셔리·컨템포러리 브랜드의 지속적인 인기는 고가 수입패션 장르의 두 자리 수 신장세로 이어졌다.

에스아이빌리지 거래액은 같은 기간 19.0% 증가했다. 에스아이빌리지는 지난달 리뉴얼하고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해 올 하반기 외형 성장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신세계디에프는 매출 8132억원, 영업이익 287억원을 기록했다. 개별 관광객에 주력한 판매 전략과 내실 있는 경영, 리스 회계 효과로 인한 회계상 비용 절감으로 흑자 전환을 기록했다.

올 추석부터 내국인 면세 한도가 증액되고 공항 이용객도 늘어남에 따라 실적 회복세도 빨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신세계 센트럴시티도 호텔, 백화점 등 매출 증대에 따른 임대 수익 증가로 매출 800억원, 영업이익은 65억원을 기록했다.

신세계까사는 상품 경쟁력과 신규점·굳닷컴(온라인)의 안착으로 전년대비 40.5% 성장한 678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신세계 관계자는 "디지털 전환 등 새로운 유통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는 백화점의 혁신적인 성장과 자회사들의 호실적에 힘입어 분기 연속 최대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며 "하반기 강남점 리뉴얼,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의 전문관 강화와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디에프 등 자회사의 내실있는 성장을 바탕으로 더욱 호전된 실적을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신세계 가상인간 '와이티' 세계 최초 프로야구 시구 나선다
신세계인터, 예술품 판매 플랫폼 '아트빌리지' 오픈
신세계백화점 경기점, 7일까지 '럭셔리 브랜드 페어'
한여름 백화점은 '패딩 천국'...신세계百 팝업 매장 선봬
신세계免, 신세계포인트 통합회원 서비스 개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광고영역